티스토리 뷰

Kotlin

Kotlin - 연산자 오버로딩 및 기타 관례

사용자 엔꾸꾸 2020. 11. 22. 22:35

서론

자바에서는 for..in 루프에 java.lang.Iterable 구현체를 사용하거나, try-with resource 구문에 java.lang.AutoCloseable 구현체를 사용할 수 있다.

이와 비슷하게 코틀린에서도 언어의 기능이 사용자가 작성한 함수와 연결되는 몇가지가 있으며 이를 살펴본다.

 

 

산술연산자 오버로딩

코틀린에서 관례를 사용하는 가장 단순한 예는 산술연산자 이다.

BigInteger 클래스를 다룬다면 add 함수 호출보단 + 연산하는것이, 컬렉션에 원소를 추가하는 경우 += 이 가능하다면 더 직관적이다.

코틀린에서는 이러한 것들이 가능하다.

 

이항 산술연산 오버로딩

코틀린에서는 plus 라는 이름의 메소드를 정의하면, 해당 인스턴스에 대해 + 연산자를 사용할 수 있다.

이때 plus 메소드 앞에 반드시 operator 키워드를 붙여주어야 한다.

만약 operator 키워드가 없다면, operator modifier is required... 예외가 발생한다.

 

data class Point(val x: Int, val y: Int) {
    operator fun plus(other: Point): Point {
        return Point(x + other.x, y + other.y)
    }
}

fun main(args: Array<String>) {
    val p1 = Point(10, 20)
    val p2 = Point(30, 40)
    println(p1 + p2)
}
멤버함수 뿐만이 아닌 확장함수를 통해 정의하더라도 동일한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오버로딩이 가능한 이항 산술연산자

함수명
a * b times
a / b div
a % b mod (1.1 버전부터 rem)
a + b plus
a - b minus

 

연산자 함수와 자바

코틀린 연산자를 자바에서 호출하는것은 쉽다.

모두 함수로 정의되며, 일반 함수처럼 호출 할 수 있다.

반대의 경우 함수명이 코틀린 관례에 맞아 떨어진다면, 연산자 식을 통해 호출할 수 있다.

- 자바에서는 따로 연산자 표시가 불가능하므로, operator 키워드를 사용할 수 없다.

- 메소드명과 파라메터 수만 문제가 된다.

코틀린 연산자가 자동으로 교환법칙 ( a op b == b op a ) 을 지원하지는 않는다.

 

복합 대입연산자 오버로딩

plus 와 같은 연산자 오버로딩을 할 경우 +=, -= 과 같은 복합 대입연산자도 함께 지원된다.

fun main(args: Array<String>) {
    val numbers = ArrayList<Int>()
    numbers += 42
    println(numbers[0])
}

반환 타입이 Unit 인 plusAssign 함수를 정의할 경우 += 연산에 해당 함수를 사용하게 된다.

다른 경우에도 minusAssign 과 같은 이름을 사용한다.

코틀린 표준라이브러리는 변경 가능한 컬렉션에 대해 plusAssign 함수를 정의하고 있다.

어떤 클래스가 이 두 함수를 모두 정의하고, += 에 사용가능한 경우 컴파일 오류를 발생시킨다.

plus, plusAssign 연산을 동일하게 정의해선 안된다.

코틀린 표준라이브러리는 +, - 는 항상 새로운 컬렉션을 반환하고, +=, -= 연산자는 항상 변경가능한 컬렉션에서 작용해 객체 상태를 변화시킨다.
읽기 전용컬렉션에서 +=, -= 는 변경이 적용된 복사본을 반환한다. (var 로 선언한 컬렉션에서만 사용할 수 있다.)

 

단항연산자 오버로딩

단항 연산자를 오버로딩하는 것도 이항 연산자와 동일하다.

차이점이라면 함수에 인자가 없다는 점이다. (생각해보면 당연한것..)

operator fun Point.unaryMinus(): Point {
    return Point(-x, -y)
}

fun main(args: Array<String>) {
    val p = Point(10, 20)
    println(-p)
}

 

오버로딩 가능한 단항 산술 연산자

함수명
+a unaryPlus
-a unaryMinus
!a not
++a, a++ inc
--a, a-- dec

 

 

비교 연산자 오버로딩

모든 객체에 대해 비교연산을 수행할 수 있다.

equals, compareTo 메소드를 호출하지 않고 == 비교 연산자를 지원한다.

 

동등성 연산자 - equals

앞에서 동등성을 다루며, 코틀린은 == 연산자 호출을 equals 메소드 호출로 컴파일한다는 사실을 알았다.

하지만 이는 관례를 적용한 것에 불과하다.

!= 연산자를 사용하는 경우에도 equals 로 컴파일된다.

==, != 는 내부에서 인자가 널인지 검사하고 아닌 경우에만 equals 를 호출한다.

a == b 는 a?.equals(b) ?: (b == null) 로 컴파일 된다.

 

순서 연산자 - compareTo

자바에서 정렬, 최댓값, 최솟값 등을 비교할 때 Comparable 인터페이스를 구현해야 한다.

compareTo 메소드는 한 객체와 다른 객체의 크기를 비교하여 정수값을 반환한다.

코틀린도 같은 인터페이스를 지원하고, compareTo 메소드를 호출하는 관례를 지원한다.

비교 연산자 (<, >, <=, >=) 는 compareTo 호출로 컴파일 된다.

class Person (
        val firstName: String,
        val lastName: String
): Comparable<Person> {
    override fun compareTo(other: Person): Int {
        return compareValuesBy(this, other,
                Person::lastName, Person::firstName)
    }
}

위 예제코드는 코틀린 표준라이브러리인 compareValuesBy 함수를 이용해 compareTo 함수를 간결하게 정의했다.

 

`compareValuesBy 함수`

- 두 객체와 여러 비교함수를 인자로 받는다.

- 먼저 첫번째 비교함수에서 두 객체를 비교하고, 두번째 비교 함수를 통해 두 객체를 비교한다.

- 각 비교함수는 람다 혹은 프로퍼티 또는 메소드 참조일 수 있다.

 

처음에는 성능에 신경쓰지 말고, 이해하기 쉽고 간결하게 코드를 작성한 뒤 호출 빈도가 높아짐에 따라 추후 성능 이슈가 있다면 그때 개선하라.
코틀린에서 구현한 Comparable 인터페이스는 자바 쪽의 정렬 메소드 등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다.

 

 

컬렉션과 범위에 대해 사용가능한 관례

컬렉션을 다룰 때 가장 많이 사용하는 연산은 인덱스를 사용해 원소를 읽거나 쓰는 연산과 어떤 값이 컬렉션에 속해있는지 검사하는 연산이다.

인덱스를 이용해 원소를 가져올 경우 a[index] 와 같은 형태로 식을 사용할 수 있는데, 이를 인덱스 연산자 라고 한다.

in 연산자는 원소가 컬렉션이나 범위에 속하는지 검사 혹은 이터레이션할 때 사용한다.

 

인덱스로 원소에 접근 get, set

코틀린에서 대 괄호를 사용해 배열이나 맵의 원소에 접근할 수 있다.

이를 인덱스 연산자라고 하며, 이를 이용해 Read 하는 행위는 get 으로 변환하고, Write 하는 행위는 set으로 변환된다.

Map, MutableMap 인터페이스에는 이미 두 메소드가 존재한다.

get, set 관례 모두 구현이 가능하다.

data class MutablePoint(var x: Int, var y: Int);

operator fun MutablePoint.get(index: Int): Int =
    when (index) {
        0 -> x
        1 -> y
        else ->
            throw IndexOutOfBoundsException("Invalid coordinate $index")
    }

operator fun MutablePoint.set(index: Int, value: Int) =
    when (index) {
        0 -> x = value
        1 -> y = value
        else ->
            throw IndexOutOfBoundsException("Invalid coordinate $index")
    }

fun main(args: Array<String>) {
    val p1 = MutablePoint(0, 1)
    println(p1[0]) // 0 으로 접근하면 x 를
    println(p1[1]) // 1로 접근하면 y 를 반환한다.

    p1[0] = 10
    p1[1] = 20

    println(p1)
}

 

in 관례

컬렉션이 지원하는 다른 연산자는 in 연산자가 있다.

이는 객체가 컬렉션에 들어있는지 검사하며, 이에 대응하는 함수는 contains 이다.

in 의 우항에 존재하는 객체는 contains 메소드의 수신객체, 좌항은 메소드 인자로 전달된다.

data class Rectangle(val upperLeft: Point, val lowerRight: Point)

operator fun Rectangle.contains(p: Point): Boolean {
    return p.x in upperLeft.x until lowerRight.x &&
            p.y in upperLeft.y until lowerRight.y
}

fun main(args: Array<String>) {
    val rect = Rectangle(Point(10, 20), Point(50, 50))
    println(Point(20, 30) in rect)
}
열린 범위란 끝을 포함하지 않는 범위이다.
10..20 으로 범위를 만들경우 10이상 20이하인 닫힌 범위가 생기는데
10 until 20 으로 범위를 만들경우 10이상 19이하인 열린 범위가 생성된다.

 

rangeTo 관례

범위를 만들려면 .. 구문을 사용해야 한다.

.. 연산자는 rangeTo 함수를 간략하게 표현하는 관례이다.

rangeTo 함수는 범위를 반환하고, 이 연산자를 아무 클래스에나 정의할 수 있다.

Comparable 인터페이스를 구현하고 있다면, rangeTo 를 구현하지 않아도 관례를 따를 수 있다.

코틀린 표준 라이브러리를 통해 생성이 가능하다.

/**
 * RangeTo 함수를 구현하고 있다면, .. 을 통해 범위 생성 관례를 사용할 수 있다.
 * 만약 Comparable 인터페이스를 구현하고 있다면, RangeTo 함수를 구현하지 않아도 된다.
 */
fun main(args: Array<String>) {
    val now = LocalDate.now()
    val vacation = now..now.plusDays(10)
    println(vacation)
}
범위 연산자는 다른 산술 연산자들보다 우선 순위가 낮기 때문에 항상 괄호 () 로 감싸는 습관을 들여라.

 

 

for 루프를 위한 iterator 관례

코틀린의 for 루프는 범위 검사와 동일하게 in 연산자를 사용한다.

for (x in list) { ... } 은 list.iterator() 를 호출해, 자바와 동일하게 이터레이터에 대해 hasNext, next 를 호출한다

코틀린에서는 이 또한 관례라 iterator 메소드를 확장 함수로 정의할 수 있다.

코틀린 표준라이브러리에서는 String 의 상위클래스인 CharSequence 에 대한 iterator 확장 함수를 제공한다.

/**
 * 날짜 범위에 대한 이터레이터 구현
 */
operator fun ClosedRange<LocalDate>.iterator(): Iterator<LocalDate> =
        object: Iterator<LocalDate> {
            var current = start

            override fun next() = current.apply { current = plusDays(1) }

            override fun hasNext() =  current <= endInclusive

        }


fun main(args: Array<String>) {
    val newYear = LocalDate.ofYearDay(2017, 1)
    val daysOff = newYear.minusDays(1)..newYear
    for (dayOff in daysOff) { println(dayOff) }
}

 

 

구조 분해 선언과 component 함수

구조 분해를 사용하면, 복합적인 값을 분해해서 여러 다른 변수를 한꺼번에 초기화할 수 있다.

구조 분해는 관례를 사용한다.

각 변수를 초기화하기 위해 componentN 함수를 호출한다.

N은 구조분해 선언에 있는 변수 위치에 따라 붙는 번호이다.

/**
 * 구조 분해를 사용하면 객체의 값을 분해해서 여러 다른 변수로 한꺼번에 초기화할 수 있다.
 */
fun main(args: Array<String>) {
    val p = Point(10, 20)
    val (x, y) = p
    println(x)
}

 

`ComponentN 함수`

/**
 * data 클래스의 주 생성자에 들어있는 프로퍼티는 컴파일러가 자동으로 만들어 준다.
 * componentN 함수는 구조분해 관례로 사용한다.
 */
class ComponentPoint(val x: Int, val y: Int) {
    operator fun component1() = x
    operator fun component2() = y
}

fun main(args: Array<String>) {
    val point = ComponentPoint(1, 2)
    val (x, y) = point
    println(x)
}
코틀린에서는 컬렉션이나 배열에 대해서도 componentN 함수를 제공한다. 무한히 선언할 수는 없지만 매우 유용하다.
코틀린 표준라이브러리 에서는 맨 앞의 5개 원소에 대한 componentN 함수를 제공한다.
표준 라이브러리의 Pair, Triple 클래스를 사용하면 함수에서 여러 값을 더 간단하게 반환할 수 있다.

 

구조분해 선언과 루프

변수 선언이 가능한 장소라면 어디든 구조 분해 선언을 사용할 수 있다.

맵의 원소에 대해 이터레이션을 수행할 때 구조 분해 선언이 유용하다. 

fun printEntries(map: Map<String, String>) {
    for ((key, value) in map) {
        println("$key -> $value")
    }
}

fun main(args: Array<String>) {
    val map = mapOf("Oracle" to "java", "JetBrains" to "Kotlin")
    printEntries(map)
}

 

 

프로퍼티 접근자 로직 재활용 - 위임 프로퍼티

코틀린이 제공하는 관례에 의존하는 특성중 독특하면서도 강력한 기능은 위임 프로퍼티 (Delegated Property) 이다.

값을 뒷받침하는 필드에 단순 저장하는 것 보다 복잡한 방식으로 동작하는 프로퍼티를 쉽게 구현할 수 있다.

프로퍼티는 위임을 사용해 값을 필드가 아닌 데이터베이스 혹은 브라우저 세션, 맵 등에 저장할 수 있다.

 

위임 프로퍼티 소개

프로퍼티 위임 관례를 따르는 Delegate 클래스는 getValue, setValue 메소드를 제공해야 한다.

위임 프로퍼티를 사용하면 아래의 p 프로퍼티는 접근자 로직을 다른 객체에 위임한다.

by 키워드를 사용하여 위임한다.

class Foo {
    var p: Type by Delegate()
}

// 컴파일 된 코드
class Foo {
    private val delegate = Delegate()
    var p: Type
    set(value: Type) = delegate.setValue(..., value)
    get() = delegate.getValue(...)
}

class Delegate {
    operator fun getValue(...) { ... }
    operator fun setValue(..., value: Type) { ... }
}
코틀린 라이브러리는 프로퍼티 위임을 통해 프로퍼티 초기화를 지연 시킬 수 있다.

 

위임 프로퍼티 - by lazy() 를 사용한 프로퍼티 초기화 지연

지연 로딩은 객체의 일부분을 초기화하지 않고, 필요시에만 초기화해서 사용한다.

lazy() 함수는 위임 객체를 반환하는 표준 라이브러리 이다.

코틀린 관례에 맞는 getValue 메소드가 들어있는 객체를 반환하며 이는 Thread-Safe 하다.

class LazyPerson(val name: String) {
    val emails by lazy { loadEmails(this) }
}

fun loadEmails(person: LazyPerson) : List<String> {
    println("${person.name} 의 메일 로딩")
    return listOf(/* .. */)
}

 

위임 프로퍼티 구현하기

어떤 객체를 UI에 표현하는 경우 객체가 변경된다면 이는 UI 에도 반영이 되어야 한다.

자바에서는 PropertyChangeSupport, PropertyChangeEvent 클래스로 이런 처리를 수행한다.

PropertyChangeSupport 는 리스너의 목록을 관리하고, PropertyChangeEvent가 발생할 경우 모든 리스너에서 이벤트를 전파한다.

open class PropertyChangeAware {
    protected var changeSupport = PropertyChangeSupport(this)

    fun addPropertyChangeListener(listener: PropertyChangeListener) {
        changeSupport.addPropertyChangeListener(listener)
    }

    fun removePropertyChangeListener(listener: PropertyChangeListener) {
        changeSupport.removePropertyChangeListener(listener)
    }
}

class NewPerson(
        val name: String, age: Int, salary: Int
) : PropertyChangeAware() {
    var age: Int = age
        set (newValue) {
            val oldValue = field
            field = newValue
            changeSupport.firePropertyChange("salary", oldValue, newValue)
        }
}

fun main(args: Array<String>) {
    val p = NewPerson("ncucu", 27, 100)
    p.addPropertyChangeListener ( PropertyChangeListener{ event ->
        println("Property ${event.propertyName} changed from ${event.oldValue} to ${event.newValue}")
    })
    p.age = 35
}

 

도우미 클래스를 통한 프로퍼티 변경 통지 구현 예제

아래의 코드는 코틀린에서 위임이 동작하는 것과 매우 유사하다.

코틀린 표준 라이브러리에는 실제로 이와 비슷하게 동작하는 클래스가 존재하낟.

하지만 자바의 PropertyChangeSupport를 사용하지는 않는다.

 

class ObservableProperty(
    val propName: String, var propValue: Int,
    val changeSupport: PropertyChangeSupport
) {
    fun getValue() : Int = propValue
    fun setValue(newValue: Int) {
        val oldValue = propValue
        propValue = newValue
        changeSupport.firePropertyChange(propName, oldValue, newValue)
    }
}

class ObservablePerson(
    val name: String, age: Int, salary: Int
) : PropertyChangeAware() {
    val _age = ObservableProperty("age", age, changeSupport)
    var age: Int
        get() = _age.getValue()
        set(value) { _age.setValue(value) }
    val _salary = ObservableProperty("salary", salary, changeSupport)
    var salary: Int
        get() = _salary.getValue()
        set(value) { _salary.setValue(value) }
}

 

프로퍼티 값을 맵에 저장

저신의 프로퍼티를 동적으로 정의 가능한 객체를 만들 때 위임 프로퍼티를 활용한다.

그런 경우 확장 가능한 객체 (expando object) 라고 한다.

by 키워드 뒤에 맵을 직접 넣으면 매우 쉽게 구현이 가능하다.

class Person {
    private val _attributes = hashMapOf(String, String)()
    
    fun setAttribute(attrName: String, value: String) {
        _attributes[attrName] = value
    }
    
    val name: String by _attributes
}
위 코드가 가능한 이유는, 코틀린 표준라이브러리에서 Map, MutableMap 에 대해 getValue, setValue 확장 함수를 제공하기 때문에 위임 프로퍼티를 사용할 수 있다.

 

 

정리

- 코틀린에서 정해진 함수의 이름을 오버로딩함으로서 연산자 관례를 사용할 수 있다.
- 비교 연산자 (==) 은 equals, compareTo 메소드로 변환된다.
- get, set, contains 함수를 정의하면 해당 인스턴스에 [], in 연산을 사용할 수 있다.
- rangeTo, iterator 함수를 정의하면 범위를 만들거나, 컬렉션과 배열의 원소를 이터레이션할 수 있다.
- 구조분해 선언을 통해 객체의 상태를 분해해서 한번에 여러 변수 초기화가 가능하다. 데이터 클래스에서는 이미 구현이 되어 있지만
- 커스텀 클래스에서는 componentN 함수를 정의해야 한다.
- 위임 프로퍼티를 통해 프로퍼티 값을 저장하거나 초기화하거나 읽거나 변경하는 로직을 재활용할 수 있다.
- lazy() 함수를 통해 지연 초기화 프로퍼티를 쉽게 구현할 수 있다.
- 맵을 위임 객체로 사용하는 위임 프로퍼티를 통해 다양한 속성을 제공하는 객체를 유연하게 다룰수 있다.

'Kotlin' 카테고리의 다른 글

Kotlin - 제네릭스  (0) 2020.12.13
Kotlin - 고차함수  (0) 2020.11.29
Kotlin - 연산자 오버로딩 및 기타 관례  (0) 2020.11.22
Kotlin - 타입 시스템  (0) 2020.11.15
Kotlin - 람다 프로그래밍  (0) 2020.11.08
Kotlin - 클래스와 객체 그리고 인터페이스  (0) 2020.10.31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75,663
Today
179
Yesterday
201
링크
TAG
more
«   2021/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